국민銀, 금융상담 특화 'KB디지털금융점' 오픈

김혜리 기자 / 기사승인 : 2019-01-03 11:08:51
  • -
  • +
  • 인쇄
'디지털존' 셀프뱅킹으로 대기시간 없이 업무처리
▲ KB국민은행 디지털금융점 내부사진. <사진=KB국민은행 제공>
(이슈타임)김혜리 기자=KB국민은행이 디지털 뱅킹 서비스에 특화된 `디지털금융점`을 오픈했다.

KB국민은행은 김포한강신도시 운양지구에 무현금, 무서류 기반 디지털창구 특화점인 `KB디지털금융점`을 신규 개점했다고 3일 밝혔다. 

이날 개점식에는 김남일 KB국민은행 영업그룹 부행장 및 임직원들이 참석해 새로운 영업점 모델 오픈을 축하했다.

`KB디지털금융점`은 영업점 공간을 ▲ 디지털존 ▲ 웨이팅존 ▲ 컨설팅존으로 분리해 고객 중심의 상담 환경을 구축한 것이 특징이다.

디지털존에서는 고객이 대기시간 없이 STM(Smart Teller Machine), ATM(Automated Teller Machine), 공과금자동수납기 등을 통해 현금입출금, 카드발급, 공과금납부 등의 간편 뱅킹 업무를 이용할 수 있다. 

또 스마트매니저는 스탠딩창구에서 단순 제신고 등의 업무를 직접 처리해주고, 고객이 디지털기기를 어려움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웨이팅존은 카페에 머무는 것 같은 편안하고 트렌디한 분위기의 별도 공간이 마련됐다. 이번 디지털금융점은 대기공간과 상담공간을 분리한 레이아웃의 큰 변화를 볼 수 있다.

컨설팅존에서는 모든 고객이 준 VIP룸 형태의 개인화된 창구에서 전문적이고 편안한 금융상담을 받을 수 있다. 더불어 고객이 예약상담을 이용하면 대기시간 없이 바로 상담할 수 있어 편의성이 더욱 높아졌다. 상담창구에서는 현금거래가 발생하지 않으며, 고객은 디지털 서식을 통해 간편하게 서류를 작성할 수 있다.

KB국민은행 관계자는 "`KB디지털금융점`은 시중은행 최초로 시도되는 영업점 운영모델로 고객의 영업점 이용목적에 최적화된 금융시스템과 점포 공간설계 등을 적용했다"며 "일정 기간 시범운영 후 일반 영업점에도 다양한 형태로 적용할 계획이다"고 말했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

정책/연구

제3 인터넷은행? 흥행부진 속 금융감독원 설명회

김혜리 / 19.01.23

정책/연구

HUG, 제1호 사회임대주택 PF보증 지원

김혜리 / 19.01.23

기획/특집

통일부 "美, 대북 타미플루 지원에 긍정적"

김혜리 / 19.01.23

전국

경기도교육청, '행정업무 길라잡이' 사립유치원에 보급

김지현 / 19.01.23

보도자료

사단법인 '도시·인·숲' 오는 24일 출범

김지현 / 19.01.23

이호연의 호연지기

일자리 문제 해결 방향

이호연 논설전문위원 / 19.01.22

금융

'병아리' 사회초년생 대출, 은행으로 가세요

김혜리 / 19.01.2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