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정은-푸틴 만남 성사되나…"일정 논의 중"

김혜리 기자 / 기사승인 : 2018-10-09 15:28:58
  • -
  • +
  • 인쇄
평화 체제 구축에 주변국 협조 필요해...북러·북중회담 가능성↑
▲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 <사진=이슈타임DB>
(이슈타임)김혜리 기자=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이 조만간 이뤄질 전망이다. 

8일(현지시간) 드미트리 페스코프 크렘린궁 대변인은 기자들에게 "러시아가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을 초청했으며 방문 일정 등을 논의 중"이라며 이른 시일 내 북러정상회담 개최 가능성을 시사했다. 

페스코프 대변인에 따르면 방문 일자와 장소 등은 조율 후 곧 결정될 예정이다. 

앞서 지난 5월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평양을 방문한 세르게이 라브로프 외무장관을 통해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을 요청했다. 이에 9월 블라디보스토크 동방경제포럼에 김 위원장이 참석할 수도 있다는 관측이 있었으나 실현되지는 않았다.

하지만 지난 7일 1차 북미 정상회담 때 김 위원장의 전용 차량을 운반했던 고려항공 화물기가 평양과 블라디보스토크를 오간 것으로 전해지며 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이 임박했다는 관측이 나온다. 

문 대통령은 8일 국무회의에서 "2차 북미정상회담과 별도로 조만간 김정은 위원장의 러시아 방문과 시진핑 중국 국가주석의 북한 방문이 이뤄질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김정은 위원장의 구체적 일정이 확정된 것은 없다. 그러나 북미 협상이 타결구도로 접어드는 측면에서 평화협정을 보장하려면 주변국의 협조가 필요하므로 북러정상회담이 이른 시일 내 추진될 전망이다. 

문재인 대통령은 북러정상회담에 대해 "그 모든 과정이 한반도의 완전한 비핵화와 항구적 평화 체제 구축에 필요한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