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UG, 제1호 사회임대주택 PF보증 지원

김혜리 기자 / 기사승인 : 2019-01-23 16:22:20
  • -
  • +
  • 인쇄
주거취약계층에 저금리 자금조달
<사진=이슈타임DB>
(이슈타임)김혜리 기자=주택도시보증공사(이하 `HUG`)가 주거취약계층을 위한 사회임대주택 공급에 자금 조달을 지원한다.

HUG는 지난 10일 `사회임대주택 PF보증` 제1호를 승인했다고 23일 밝혔다.

사회임대주택이란 사회적 기업, 비영리단체 등 사회적 경제주체가 새로운 임대주택 공급자로 청년·신혼부부·고령자 등 주거약자에게 시세의 약 85% 수준의 낮은 임대료로 장기간 거주가 가능한 임대주택을 공급하는 사업이다. 

HUG `사회임대주택 PF보증`은 사회적 경제주체가 원활하게 사업비를 조달할 수 있도록 사회임대주택 사업비의 대출금 상환을 보증하는 상품이다.

사회임대주택 PF보증은 총사업비의 기본 70%에서 최대 90%까지 연 0.2~0.8%의 낮은 보증료로 전체 세대수의 20% 이상을 주거약자에 우선 공급하는 임대주택 사업자에게 지원된다.

PF보증이 지원되는 첫 건은 ㈜서울소셜스탠다드가 `서울시 토지임대부 사회주택사업 공모`를 통해, 종로구 궁정동 소재 토지를 임차한 후 사회임대주택 12세대(상가 1호 포함)를 공급하는 사업으로 총사업비 17억원 중 10억5000만원을 HUG 보증을 통해 조달하게 된다.

동 사업장은 오는 7월에 입주자를 모집한 후 10월에 임대를 시작할 예정이다. 

김하나 ㈜서울소셜스탠다드 대표는 "사회임대주택 PF보증을 사업 초기에 지원받아 자금조달에 어려움을 덜었다"며 "이번 사업이 사회임대주택의 성공적인 사례가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며, 사회임대주택 사업이 조속히 활성화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재광 HUG 사장은 "사회임대주택 공급을 활성화하기 위해 PF보증과 주택도시기금 지원을 더욱 확대할 것"이라며 "금융지원뿐만 아니라 다양한 계층이 함께 어울릴 수 있도록 사회임대주택의 품질을 높이고, 소셜믹스 지역 문화를 형성하는 데 HUG가 앞장서겠다"고 했다.

 

[저작권자ⓒ 이슈타임.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