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이스의 건강 바로알기]통풍 환자는 왜 맥주를 먹으면 안될까요?

에이스병원 / 기사승인 : 2019-06-13 17:51:13
  • -
  • +
  • 인쇄

 

뼈까지 시리던 겨울이 지나고 어느덧 여름이 한걸음 다가와 기온이 올라가고 축구와 야구 등 스포츠를 관람하면서 일명 ‘치맥’을 즐기는 사람들이 많아졌다.


모두가 즐기고 있는 요즘 ‘통풍’ 환자들은 맥주와 치킨 등을 마음껏 즐기지 못하는데 ‘통풍’이란 요산이 몸 안에서 빠져 나오지 못하고 관절에 쌓은 질병을 이야기 하는데 노화에 의해서 발생되는 퇴행성 관절염이나 면역 이상으로 생기는 류마티스 관절염과는 다르다. 


‘통풍’은 40대, 특히 여성보다 남성이 많이 발생하고 주로 당뇨, 고혈압, 비만 등이 있을 때 더 잘 발생할 수 있다.


‘통풍’의 증상으로는 발가락의 관절, 특히 엄지 발가락의 관절이 부어 오르며 통증이 발생한다. 물론 발가락뿐만 아니라 무릎이나 다른 관절에도 통증이 발생할 수 있으며 심지어 척추에 통증이 발생할 수 있다.


그렇다면 왜 ‘통풍’환자에게 맥주와 치킨이 ‘독’이 될까? 


‘통풍’ 발병의 주된 요인으로는 과식, 과음, 과도한 동물성 단백질 섭취이다. 치료를 받는 중 요산 수치가 정상화가 되어도 식습관을 바꾸지 않으면 재발 될 가능성이 높다. 또한 치료와 재발을 반복하게 되면 합병증 또한 야기할 수 있다.


그렇다면 음주가 다른 관절염에는 영향을 미치지 않을까?
답은 ‘No’ 다 왜냐하면 면역성 질환인 ‘류마티스 관절염’ 또한 음주를 하게 될 경우 혈액의 순환이 활발해져 혈액내의 염증세포들 또한 활발해지기 때문에 관절염이 악화될 수 있다.


따라서 ‘통풍’이나 다른 관절염을 갖고 있다면 맥주는 자제해야 하고 또한 과체중일 경우에 관절에 더 큰 무리를 줄 수 있 ‘통풍’뿐만 아니라 관절염을 갖고 있는 환자는 식습관을 조절하여 관절에 무리가 가지 않게 체중 관리를 해야한다.

[저작권자ⓒ 이슈타임통신.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