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 중구,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첫삽 떴다

이경희 기자 / 기사승인 : 2019-09-18 11:38:39
  • -
  • +
  • 인쇄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주거환경개선 사업 정비계획 및 사업시행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와 주민설명회 가져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주거환경개선 사업 정비계획 및 사업시행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와 주민설명회 개최


인천 중구가 인천형 도시재생사업인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주거환경개선 사업의 첫삽을 뜬다.

구는 지난 10일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주거환경개선사업 정비계획 및 사업시행계획 수립 용역 착수보고회와 주민설명회’를 개최했다.

이 용역은 2018년 주민과 구가 함께 공모하여 선정되어 총 40억의 예산을 확보한 ‘전동 웃터골 더불어마을 사업’의 실직적인 시행계획을 수립하기 위한 용역이다.

이날 용역 착수보고회에서 그동안 추진과정 및 용역사의 제안설명, 주민의견 청취 등의 내용으로 진행되었으며, 구청장, 구의원 및 주민 등 70여 명이 참석하여 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한 논의와 건의를 했다.

이 자리에서 홍인성 구청장은 “주민들이 만드는 행복한 마을로 거듭나기 위해 주민들의 보다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이 필요하다”며 주민들의 참여를 부탁했다.

한편, 이번 용역은 2020년 8월까지 진행될 예정이며, 용역을 기반으로 행정계획 수립을 통해 정비기반시설·공동이용시설 개설 등 물리적인 주거환경개선하고, 주민협의체 구성·주민역량강화 등 공동체 활성화 계획을 통한 사회적 주거환경개선 계획을 수립할 예정이다.

[저작권자ⓒ 이슈타임통신.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 글자크기
  • +
  • -
  • 인쇄